최근 조선작가동맹 중앙위원회의 작가들이 명작창작열풍속에 넉달 남짓한 기간에만도 600여편의 작품들을 내놓는 성과를 이룩하였다.
제4세대 폴리프로필렌생산용촉매제조공정은 원료(에틸알콜, 헥산, 톨루올)정제공정, 담체제조공정, 촉매제조공정, 페액회수공정으로 ...
김책공업종합대학의 연구사들이 이룩한 성과
제20차 평양봄철국제상품전람회가 개막되였다.
평양시안의 협동농장들에서 모내기전투가 시작되였다.
지금 남조선의 《자유한국당》내부에서 6월말 또는 7월초경에 진행되게 되는 전당대회를 앞두고 벌써부터 당권장악을 노린 계파싸움이...
지난 21일 서울의 광화문광장에서 개성공업지구관련기업들을 포함한 북남경제협력에 참가했던 기업가들과 시민들의 행사가 진행되였...
락심하지 않고 즐기차게 투재을 벌리는 이들에게 시민들과 사회각계에서는 적극적인 지지와 성원을 보내고있다.
지금 남조선에서 북남관계개선을 주장하는 각계의 목소리가 날로 높아가고있다.
남조선 《CBS》방송이 《국정》롱락사건수사를 태만한 검찰관료들의 추악한 결탁관계의 흑막을 폭로하였다.
현재 남조선이 처한 비극적현실은 사대매국행위가 종당에는 어떤 수치스러운 결과를 초래하는가 하는것을 명백히 보여주고있다.
남조선보수패당이야말로 친미사대주의에 쪄들대로 쪄들고 극도의 동족대결에 미친 정신병자들이며 줴쳐대는 그 모든것이 개나발에 지나지 않는다.
미국과 그 동맹국들은 개혁이 우리 무력의 투명성을 일방적으로 높일것을 목적으로 해야 한다고 인식하고있다.
파쑈와 대결의 광란을 몰아오는 남조선정보원을 그대로 두고서는 남조선사회의 진정한 민주화도 북남관계개선도 실현할수 없다.
거의 백년의 세월이 흐른 오늘까지도 애국과 매국의 치렬한 대결전이 벌어지고있다.
미국은 저들의 체면을 유지하고 동맹국들을 안심시키기 위해 핵항공모함타격단들을 조선반도에 들이밀며 허세를 부리고있는것이다.
광주렬사들이 갈망하였던 자주와 민주, 통일의 념원은 37년이라는 세월이 흐른 오늘까지도 아직 실현되지 못하고있다.
미국은 계속 독성무기 등 화학무기에 의한 《대응타격》가능성을 시사하고있다.
반공화국정탐모략군들은 임의의 시각에 임의의 장소에서 반드시 우리의 경고를 무시한 대가를 목숨으로 치르게 될것이다.
세계에서 가장 완성된 무기체계는 결코 미국의 영원한 독점물로 될수 없다.
《님을 위한 행진곡》은 5.18기념행사장안에서 박제화된 노래로 남을수 없다.
우리의 최고수뇌부를 노리고 추진해온 극악무도한 특대형테...
당 제7차대회가 그어준 화살표따라
《우리 민족끼리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