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체111(2022)년 1월 19일
추천수 : 0
《다수확의 로적가리를 높이 쌓아 황금가을을 안아오겠다》

지금 함경남도안의 농업근로자들은 올해 농업생산에서 비약적인 발전을 이룩할 열의에 넘쳐있다.

영광군 상중협동농장 관리위원장 한수식은 이렇게 말하였다.

《우리 농장의 농업근로자들이 지난해 가슴에 품고 산 소원은 농사를 잘 지어 경애하는 원수님께 기쁨을 드리는것이였습니다.

하지만 그 소원을 이루는 길은 헐치 않았습니다.

재해성이상기후현상은 온 한해 전야를 위협하였고 부족한것도 많았습니다.

바로 이러한 때 우리들에게 힘과 용기를 안겨주신분은 경애하는 원수님이십니다.

경애하는 원수님께서는 농사에 필요한 영농물자를 최우선 보장해주도록 하여주시였으며 우리 도에 폭우피해가 발생하였을 때에는 피해복구와 관련한 대책도 세워주시였습니다.

경애하는 원수님의 따뜻한 손길이 있어 우리들은 지난해에 풍요한 가을을 안아올수 있었습니다.

지난해 우리 군안의 농업근로자들이 삼가 올린 편지를 보아주신 경애하는 원수님께서는 분에 넘친 감사를 보내주시였습니다.

지금 우리 농장의 농업근로자들은 올해 농사에서도 또다시 장훈을 부를 불같은 열의에 충만되여있습니다.

우리는 나라의 쌀독을 책임진 주인, 농업전사로서의 본분을 다하여 올해에도 기어이 다수확의 로적가리를 높이 쌓아 황금가을을 안아오겠습니다.》

Facebook Twitter LinkedIn Google Reddit Pinterest KakaoTalk Naver  
 
보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