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체111(2022)년 5월 15일
추천수 : 0

정의당 윤석열《정부》에 대한 비난공세 강화

최근 남조선에서 정의당이 새로 출범한 윤석열《정부》의 허점들을 까밝히면서 비난공세를 강화하고있다.

남조선언론들에 의하면 정의당은 적지 않은 주민들이 윤석열《정부》에 대해 기대보다 불안을 느끼고있다고 하면서 그것은 새 《정부》의 《국정운영》방향에서 참신함이 전혀 보이지 않기때문이다, 윤석열이 《일방통행식국정운영》을 강행하는 경우 매우 위태롭게 될것이라고 주장하였다고 한다.

더우기 장관후보자들을 임명하지 못하는것은 결코 《야당의 발목잡기》때문이 아니라 후보자들의 자격미달때문이며 《중대재해기업처벌법》보완은 대기업들의 리익을 위한것이라고 하면서 이를 절대로 용납하지 않을것이라고 경고하였다.

이에 대해 언론, 전문가들은 윤석열《정부》의 취임으로 《국회》의 권력지형이 《여소야대》로 재편되면서 첫날부터 주요정치현안들을 둘러싸고 여야당의 첨예한 대립을 예고하였다, 윤석열《정부》의 앞으로의 정국구상에도 먹구름이 끼고있다고 전하였다.

Facebook Twitter LinkedIn Google Reddit Pinterest KakaoTalk Naver  
 
보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