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체111(2022)년 6월 24일
추천수 : 0

윤석열에 대한 부정평가 갈수록 상승

남조선에서 언론들이 전한데 의하면 최근 윤석열의 《국정》수행과 관련한 부정적평가가 날로 높아가고있다고 한다.

여론조사기관이 지난 13일부터 17일사이에 18살이상 2 529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진행한 결과 윤석열의 《국정》수행에 대한 부정적평가가 전주보다 1. 2% 높아진 45. 4%에 달하였다.

조사기관은 윤석열이 경제정책에 대한 방향제시, 규제철페, 물가급등에 관한 선제조치 등 여러가지 정책들을 추진하였지만 별로 호응을 받지 못하였다, 특히 《조용한 내조》가 아닌 김건희에 대한 부정적론난과 지난 《정부》의 장관들에 대한 압박소동을 벌린것이 원인이라고 평하였다.

이와 함께 《정치초년생》인 윤석열이 금리, 물가, 주식, 시장 등 각종 경제지표의 위기신호에 제대로 반응하지 못한것이라고 하면서 검찰출신경력밖에 없는 윤석열로서는 참으로 험한 난관앞에 부닥쳤다, 윤석열의 부정적평가는 계속 올라갈것이라고 분석하였다.

Facebook Twitter LinkedIn Google Reddit Pinterest KakaoTalk Naver  
 
보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