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체106(2017)년 8월 13일
추천수 : 0

《자력자강의 힘으로 증산의 동음을 더 높이 울려나가겠다.》(각계반영)

미국과 그 추종세력들의 반공화국적대시책동에 전민총결사전으로 맞서나가려는 신념과 의지가 수도의 그 어디서나 끓어번지고있다.

평양시인민위원회 부원 강정민은 적대세력들의 제재책동에 자력자강으로 맞서나가려는 결사의 의지를 가다듬으며 이렇게 말하였다.

《유엔을 도용하여 미국이 제재책동을 감행해온것이 이젠 수십년이 되여오고 우리에 대한 〈제재결의〉라는것도 거듭 조작되여왔습니다.

세상에서 핵시험을 제일 많이 하고 때없이 대륙간탄도미싸일을 발사하면서 핵패권을 영원히 독점해보려는 야망을 로골적으로 추구하고있는 나라들이 오히려 우리의 자위적핵무력강화를 범죄시하면서 불법무법의 〈결의〉라는것들을 조작해내고 그것을 〈위반〉했다는 구실로 제재를 가하는것이야말로 날강도적인 이중기준의 극치이고 도적이 매를 드는 격이 아닙니까.

그런 〈제재〉요, 〈결의〉요 하는것들은 우리의 분노만 자아내고 제힘을 강하게 해야겠다는 각오와 의지만 굳혀주고있습니다.》

경공업성 국장 림경식도 《오직 자력갱생만이 살길이며 우리는 자력자강의 힘으로 지방산업공장들에서 증산의 동음을 더 높이 울려 최후승리의 포성으로 적들의 포악한 제재책동을 여지없이 짓뭉개버리고야 말것입니다. 

나날이 강대해지는 주체조선의 국방력에 대한 무한한 긍지가 이 가슴에 한껏 넘치고있으며 적들이 정치, 경제, 군사의 모든 분야에서 전면적인 도발을 걸어온 이상 단호한 보복으로 대처하려는것이 바로 우리 천만군민의 드팀없는 의지이며 확고한 결심입니다.》라고 말하였다.

리수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