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체107(2018)년 7월 10일
추천수 : 0
남조선단체들 《판문점선언실천, 8.15자주통일대행진 추진위원회》결성

최근 남조선의 50여개 로동시민사회단체들이 《판문점선언실천, 8.15자주통일대행진 추진위원회》(8.15추진위)를 결성하였다.

련대단체결성후 《8.15추진위》는 서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오는 8월 15일 광화문광장에서 《판문점선언실천, 8.15자주통일 범국민대행진》을 개최하겠다고 밝혔다.

《8.15추진위》는 이번 8.15대회가 《판문점선언과 북미정상합의를 통해 현실로 다가온 〈평화, 번영, 통일의 새 시대〉를 지향하는 대중적열망을 결집하는 장이 될것이다. 판문점선언을 리행하고 모든 국민의 8.15축제로 만들기 위해 미군없는 〈한〉반도 실현, 〈보안법〉페지가 실현되여야 한다.》고 주장하였다.

단체는 이밖에도 815명의 합창단이 통일노래를 부르는 《815인 대합창》, 《평화통일박람회》, 《평화, 번영, 통일 범국민선언채택 및 확산운동》 등 다양한 행사들을 진행할것을 결정하였다.

특히 정전협정체결일인 7월 27일에 서울의 광화문광장에서 《전쟁은 끝났다. 평화의 새 시대를 열자》를 주제로 한 《7.27종전의 날》대회를 개최하기로 하였다.

Han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