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체105(2016)년 3월 16일
추천수 : 15
탄도로케트 대기권재돌입환경모의시험에서 완전성공, 그들이 인정하자면 가슴 무너질것(주민반향)

지금 미국과 남조선당국이 우리가 각이한 전술 및 전략탄도로케트전투부들에 핵무기를 장착할수 있게  핵탄두의 소형화를 실현한데 이어 탄도로케트 대기권재돌입환경모의시험에서 완전성공한 사실을 두고 《검증, 확정된것이 없다.》느니 뭐니 하면서  애써 부정하려고 구차하게 놀아대고있다.

이에 대해 전략로케트군 군관 최성일은 괴뢰들따위가 《검증, 확증》을 운운하는것 자체가 망두석도 웃길 일이라고 하면서 다음과 같이 말했다.

《그놈들이 그 암둔한 머리와 어두운 눈으로 우리의 최첨단국방과학기술의 경이적인 성과를 가늠할수 없을뿐더러 인정하기에는 더더욱 가슴이 무너질것이다. 그 누구의것도 본을 따지 않은, 그 누구의것도 모방하지 않은 우리의 독창적이며 독자적인 기술로 이룩한 이러한 최첨단성과를 누가 감히 <검증>하고 <확정>한단 말인가. 누가 인정하던 말던 현실에 그 실체가 존재한다는 그것이면 그만이다. 이제 미국과 괴뢰들앞에 남은것은 분분초초를 다투며 더욱 향상될 우리의 강위력한 위력에 기절초풍하여 무릎을 꿇는것밖에 없다.》

국가과학원 재료연구사 김철은 《최근에 우리가 련이어 이룩하고있는 첨단국방과학기술성과들은 첨단이라는 그 자체에만 큰 의미가 있는것이 아니다. 그 의미는 우리가 지금까지 이룩한 모든 첨단과학기술성과들이 100% 우리의 힘, 우리의 기술, 우리의 재료들로 이룩되였다는데 있다. 미국과 괴뢰패당이 지금 제일 두려워하고있는것도 바로 이것이다. 그놈들이 그렇게 <제재>를 떠들어대는데  이렇게 자꾸자꾸 최첨단성과들을 내놓으니 얼마나 속이 뒤틀리겠는가. 오늘의 이 엄연한 현실을 애써 부정하려고 하는것은 바로 이것이 그들에게 제일 아픈 치명타로 되기때문이다.》라고 말했다.

평양강철공장 로동자 강석찬은 《 참으로 통괘하고 속이 다 후련하다. 적들이  현실을 외면하고 돌아앉아 왕청같은 소리를 해대는것은 우리 위력앞에  급해맞은자들의 비명소리에 불과하다. 그런것을 보면 미국과 괴뢰패당이 가긍하기만하다.》고 조소했다.

계속하여 그는 《자강력에 기초한 우리의 첨단과학기술성과들은 그 누가 뭐라고 하든 아침과 저녁이 다르고 오늘과 래일이 다르게 더욱 높은 경지에로 올라설것이며 이것은 원쑤들의 머리우에 상상할수 없는 날벼락으로 될것이다.》고 말했다. 

리명록
Facebook Twitter LinkedIn Google Reddit Pinterest KakaoTalk Naver  
 
보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