번호 제목 필명 댓글수 추천수 등록날자
221
난처함을 피하려면 솔직해지는것외에 방도가 없다.
한해명 0 1 2019-08-28
222
제 처지도 모르고 마구 놀아댔자 세상사람들의 비웃음거리밖에 차례질것이 없다.
로광철 0 0 2019-08-28
223
북과 남은 상대방을 겨냥한 무력증강이나 외부로부터의 전쟁장비반입을 완전중지할것을 약속하였다.
로광철 0 1 2019-08-27
224
국민은 자존을 내팽개친 리명박-박근혜《정권》의 대일외교가 초래한 결과를 이미 경험했고 이제 그 적페를 치울것을 명령하고있다.
남조선인터네트신문 《민중의 소리》 0 0 2019-08-27
225
남조선인민들은 선거철마다 일상화된 정계개편과 정치희극에 신물이 날대로 났다.
리정근 0 0 2019-08-26
226
굴욕적인 《한미동맹》을 해체하자는 목소리가 높아지고있다.
남조선 《민플러스》 0 0 2019-08-26
227
상전으로부터 배척과 무시를 당하게 된 친미하수인들의 불안에 찬 비명이고 분풀이일뿐이다.
김성일 0 2 2019-08-25
228
황교안대표가 《국회》에 복귀한지 3개월만에 《자유한국당》의 《장외투쟁》을 선언했다.
남조선인터네트신문 《민중의 소리》 0 0 2019-08-25
229
남조선민심은 북남관계개선과 적페청산투쟁이 더욱 활발히 진행되기를 바라고있다.
김성일 0 0 2019-08-24
230
나쁜 관행이 달라지지 않는다면 더 큰 벼락을 불러올수 있다.
한해명 0 0 2019-08-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