번호 제목 필명 댓글수 추천수 등록날자
61
누구에게 발포명령권한이 있는가?
남조선 인터네트홈페지 《민플러스》 0 0 2019-05-25
62
언제까지 계속 남의 눈치나 보며 외세의 장단에 춤을 추고있겠는가.
조세웅 0 0 2019-05-25
63
《민생》의 보자기를 쓰고 그 누구의 《심판》을 떠들어댈것이 아니라 민심이라는 거울에 비껴진 저들의 추한 몰골을 다시금 들여다보라.
한현철 0 0 2019-05-24
64
잡초는 싫어한다고 없어지지 않으며 몇사람이 짓밟는다고 사라지지 않는다.
김현희 0 2 2019-05-23
65
항공모함보유계획은 군사대국화야망에 들떠있는 일본반동들의 정체를 직관적으로 투시해볼수 있게 한다.
림영일 0 1 2019-05-23
66
《자유한국당》은 력사에 대해 제대로 공부하고 광주시민들을 향한 진정한 사과, 망언 3인방에게 신속한 징계를 해야 할것이다.
남조선인터네트신문 《민플러스》 0 0 2019-05-23
67
《하나회》배후에 미국이 있다는 사실을 아는 이는 많지않다.
남조선 인터네트홈페지 《민플러스》 0 0 2019-05-22
68
국제사회는 일본이 지금처럼 놀아대다가는 영원히 《고립된 섬》으로 남아있을수밖에 없다고 평하고있다.
황영림 0 1 2019-05-22
69
사랑과 정이 넘치는 따뜻한 사회, 이것은 공화국이 인간의 본태가 살아숨쉬는 참으로 인간다운 사회이고 가장 아름다운 사회라는것을 뜻한다.
리진철 0 1 2019-05-21
70
일본은 엄연한 력사적사실을 인정할 대신 아직까지도 뻔뻔스럽게 놀아대고있으며 해를 이어가며 《독도령유권》을 주장하는 광대극을 되풀이하고있다.
림영일 0 2 2019-05-21